* main *

* BBS *

* gallery *

* profile *

* link *



[카테고리]

* 음악 *
* 잡다한 고찰 *

* 술 이야기 *
* 시음 노트 *
* 술잔 콜렉션 *

* 판타지 이야기 *
* 무협 이야기 *
* SF 이야기 *

* 잡담 *
* 이런저런 메모 *
* 공지사항 *

* 물건들 *
* 이런저런 추억 *
* 여행의 추억 *
* 일본/일본어 *
* 책 이야기 *
* 컴퓨터 관련 *

* 추억의 게임 *
* 추억의 애니 *
* 만화책 이야기 *
* 드라마와 영화 *
* 매직 더 개더링 *


[최근 댓글]

어제 보류된 게 나중에 어떤 모습으...
  by 아이어스
 
2024-05-19

헤드폰 케이블도 저대로 간다면 싹...
  by 아리무스
 
2024-05-19

음. 경쟁 사회에서 경쟁력을 잃었을...
  by 아이어스
 
2024-05-18

후 이놈의 나라가 진짜 어디까지 거...
  by 아리무스
 
2024-05-17

재밌게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보...
  by 아이어스
 
2024-05-09

글을 쓰다 뒷목을 쳐서 기절시키는...
  by ㅁㄴㅇㄹ
 
2024-05-08

답변이 좀 늦었구만. 언제 기회가 ...
  by 아이어스
 
2024-05-03

오 가우루 롱티 엄청 좋아한다요!요...
  by 가우루
 
2024-04-30

뭐 그 정도로 빠르게 문제가 생기지...
  by 아이어스
 
2024-04-09

유리잔 제조업체는 마냥 싫어하지 ...
  by mooner92
 
2024-04-08

감사합니다. 선거 지나고서 바빠지...
  by 아이어스
 
2024-04-03

예... 저렇게 한국어를 날려버릴 줄...
  by 아이어스
 
2024-04-03

그러게요... 나이가 이쯤 되니까 저...
  by 아이어스
 
2024-04-03

올해는 정말 안타까운 소식이 많네...
  by 아리무스
 
2024-04-01

무사히 넘기시고 하루빨리 생활에 ...
  by 아리무스
 
2024-04-01


추억의 상자


Category List admin  
그냥 자기 전의 짧은 잡담...
 

요즘 쓰는 글은 이상하네요. 그러니까 홈페이지에 안 올리고서 혼자 끄적이다가 지우는 글들 말이죠.


뭐랄까. '과거엔 이랬는데 지금은 아니다'란 식의 내용이나. 그 중에서도 '과거의 사실을 미디어나 인터넷이 거짓말을 하면서 바꾸는 것'이라거나. '이렇게 바뀌는 건 이런 문제가 있다' 같은 종류의 이야기들... 이런 걸 자꾸 쓰려고 하네요.

나이가 먹었는지... 거짓말이나 옳고 그름 같은 것에 민감한 성격이라 그런 건지. 쩝. 하지만 이 홈페이지는 그런 성격이 아니었고, 고이 가꿔온 개인적인 청정공간(?)을 시끄럽게 하고 싶지도 않아서 그냥 지우고.

그러고 있네요.


요즘 그냥 기분이 그런 건지. 아니면 나이가 먹었는데 ('중세'같은) 특정 주제가 아니라 그냥 일상에서 자극 받은 생각을 쓰다 보니 그렇게 되는 건지. 둘 다 인지^^; 둘 다 겠네요.

그래서 그냥 글을 혼자 좀 자유롭게(?) 쓰다가 지우고서 이번주도 올릴 게 없구나 하는 그런 상황이 반복되고 있습니다. 컴퓨터를 잘 못하고 개인 시간이 없는 것이 가장 크긴 하지만요.



이름 연재 마지막 편을 써야하는데, 하아... 쓸 시간도 없지만 요즘 가장 쓰고 싶은 주제는 '신경계와 습관과 중독'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그러다 보니 자꾸 마음 속 우선 순위에서도 밀리고-_-;;

이유는 첫째로는 저게 작년에 쓰고 싶었던 여러 주제 중 하나이고, 둘째로는 나중에 쓸 무술의 이론과 연결되거든요. 무술 연재를 올해는 시작하고 싶었는데 과연...


아무튼 늘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__) 주말에 짬이 나면 글을 써 보고 아니면 다음주 초에 써 보고 그러겠습니다. 이건 요즘엔 정말 드물게 휘갈긴 잡담... 일기 같은 글이었습니다.

옛날에 20대 땐 이런 글도 많이 썼었는데 좀 그립네요. 기억하시는 분도 계시겠지만 '다이어리'란 카테고리도 있었잖아요?




흐아... 22년 전의 추억


여담인데 일반적인 상업 그림은 곧 AI로 대부분 대체될 것 같더군요. (그림을 안 그려 보신 분은 공감이 안 가실지 모르겠지만) 취미로서의 그림은 계속 살아남을 테고요.

언젠간 다시 그림도 취미로 그려 보고 싶네요. 그립구나...


freetalk| 2024-05-03 03:34:27 | [Comment(0)]



[ 메인으로 ]

[ 카테고리 목록으로 ]



猫愛 - MyoAe - Homepage Mode
Ver. 1.45

by Aier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