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main *

* BBS *

* gallery *

* profile *

* link *



[카테고리]

* 음악 *
* 잡담 *
* 잡다한 고찰 *

* 술 이야기 *
* 시음 노트 *
* 술잔 콜렉션 *

* 컴퓨터 관련 *
* 이런저런 메모 *
* 공지사항 *

* 물건들 *
* 이런저런 추억 *
* 책 이야기 *
* 여행의 추억 *

* 추억의 게임 *
* 추억의 애니 *
* 만화책 이야기 *
* 미드 이야기 *
* 매직 더 개더링 *


[최근 댓글]

국내에서 유일하게 마음에 들었던 ...
  by 아이어스
 
2020-09-18

저런 지못미..ㅠㅠ 코로나 좀 잠잠...
  by 아리무스
 
2020-09-17

경2님 안녕하세요. 긴 글을 읽어주...
  by 아이어스
 
2020-09-14

안녕하세요 정리해주신 글 정말 잘 ...
  by 경2
 
2020-09-12

살아보니까 본색이 드러났다는 말을...
  by 아이어스
 
2020-09-05

그러게요. 결혼이라는게 함부로 깨...
  by perplex
 
2020-09-04

코로나 유행 첫 날부터 지금까지 변...
  by 아이어스
 
2020-08-21

코로나가 더 무서워졌어요...아이어...
  by 아델라이데
 
2020-08-21

오오... 아델님...오오.살아계시는...
  by 아이어스
 
2020-08-16

저도 살아있습니다..!
  by 아델라이데
 
2020-08-16

눈온다9님, 방문 감사합니다. 도움...
  by 아이어스
 
2020-08-12

좋은 글 감사합니다.개인적으로 많...
  by 눈온다9
 
2020-08-12

그 말도 맞을듯 하다. 학교 시절부...
  by 아이어스
 
2020-07-24

아니 왜 너까지... 도마 글은 이러...
  by 아이어스
 
2020-07-24

전부터 생각한건데 주요 원인 중의 ...
  by 말랑한문어
 
2020-07-23


추억의 상자


Category List admin  
맞춤법
 

맞춤법에 관련된 개인적인 메모입니다.
처음엔 쉬운 걸 사람들이 왜 틀릴까 하는 이유에서 인터넷에서 자주 발견되는 걸 몇 개 적었는데, 지금은 제가 보기 위해서 정리합니다. 한글은 특히 띄어쓰기가 어려운 것 같습니다.

----------------------
구지(X) -> 굳이(O)

깨끗히(X) -> 깨끗이(O)
일일히(X) -> 일일이(O)
틈틈히(X) -> 틈틈이(O)

낫다 : 병이 낫다. 더 좋다. 우월하다.
낳다 : 아이를 낳다. 새끼를 낳다.
낮다 : 높이가 낮다. 낮은 곳에 있다.

-데 : 자신의 경험.
-대 : 남에게 들은 말을 이야기함.

되/돼 : '돼'는 '되어'의 준말. '되어'로 바꿀 수 있는 모든 말은 '돼'로 표기되어야 맞음. 예외로 어미에 오는 '돼'는 그냥 '돼' (ex) 안돼.

뵈요(X) -> 봬요(O). 단, 웃어른에게 '봬요'라고 하는 건 어법상 틀림. '뵙겠습니다.'라고 해야함.

-잖아 : '지않아'의 준말.
-잔아 (X)

띄다 : '뜨이다'의 준말 - 시각/청각.  혹은 '띄우다'의 준말. '띄어쓰기', 배나 비행기 등을 띄우다, 등...
띠다 : 그 외엔 다 띠다로 생각해도 무난. 성격이나 색 등을 띠다...등

붙이다 : 붙다의 의미. A와 B를 붙이다. 불을 붙이다.
부치다 : 그 이외 전부라고 보면 일단 될듯.

몇일(X) -> 며칠(O). 몇일이란 표현은 국어에 존재하지 않음.

왠지 : '왜인지'의 준말.
웬 : '왠지'가 아닌 모든 표현은 '웬~'

않다 : '아니하다'의 준말.


이번 주 (O), 이번주(X)
다음 주 (O), 다음주(X)
지난 주 (X), 지난주(O)

그만큼 (O), 그 만큼(X)
아는만큼(X), 아는 만큼(O)

하게되다(X), 하게 되다(O)
가야된다(X), 가야 된다(O)
사용되다(O), 사용 되다(X)
못되다(O), 못 되다(X)

실제로 (O), 실재로 (X)
실제하다 (X), 실재하다 (O)

우겨넣다(X) -> 욱여넣다(O)
있다가(X) -> 이따가(O)
말 맞다나(X) -> 말마따나(O). '-마따나'는 '말'의 뒤에 붙여 쓰는 조사로, '말한대로', '말한 바와 같이'의 의미를 가진다.

갯수(X) -> 개수(O)
*합성어로 볼 수 있는 두 음절로 된 한자어 “곳간(庫間), 셋방(貰房), 숫자(數字), 찻간(車間), 툇간(退間), 횟수(回數)”에만 사이시옷을 받치어 적습니다.(관련 규정: '한글 맞춤법' 제4장, 제4절, 제30항.) ‘個數’는 이에 속하지 않으므로, 사이시옷을 받치어 적지 않고, ‘개수’로 씁니다. (*출처 : 네이버 국어 사전, http://www.naver.com/)

한 번 : 횟수를 셀 경우 한 번.
한번 : '일단'으로 바꿔쓸 수 있는 말이면 '한번'. 한번 해 보다. 한번 엎지르면 담을 수 없다.

~들 : 두 가지 이상의 물건 등의 복수를 동시에 나타내는 경우는 띄어쓴다. 그 외의 모든 경우에서는 붙여쓴다.
(ex1) 참치와 새우 들 (O)
(ex2) 참치들 / 새우들 / 그들 ... (O)


-로서 : 신분이나 자격. (ex) 공인으로서 청렴해야 한다.
-로써 : 물건의 재료, 도구, 방법. '~을 써서'에서 온 말로 '~-을 이용해'의 뜻이다.
       (ex) 기분을 글로써 표현했다.

---------------------------------

음~ 또 뭐있더라


2010-06-11 01:00:00 | [Comment(42)]




   ☆memo

가끔 사용하는 복붙용 외국어 알파벳 등 메모  2019-04-26
자주 쓰는 색 메모  2015-10-11
표준 일본어 표기법  2014-06-16
다시 가지 않을 노래방 메모  2014-03-31
복숭아 꿀절임 레시피...-ㅁ-  2013-12-07
에그노그 레시피  2013-11-13
ん의 발음  2013-07-11
맞춤법  2010-06-11
넥타이 매는 법 - 윈저 노트  2009-06-17
토익 책 한권을 강력하게 비추합니다.   2009-06-03








猫愛 - MyoAe - Homepage Mode
Ver. 1.45

by Aier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