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main *

* BBS *

* gallery *

* profile *

* link *



[카테고리]

* 음악 *
* 잡담 *
* 잡다한 고찰 *

* 술 이야기 *
* 시음 노트 *
* 술잔 콜렉션 *

* 컴퓨터 관련 *
* 이런저런 메모 *
* 공지사항 *

* 물건들 *
* 이런저런 추억 *
* 책 이야기 *
* 여행의 추억 *

* 추억의 게임 *
* 추억의 애니 *
* 만화책 이야기 *
* 미드 이야기 *
* 매직 더 개더링 *


[최근 댓글]

국내에서 유일하게 마음에 들었던 ...
  by 아이어스
 
2020-09-18

저런 지못미..ㅠㅠ 코로나 좀 잠잠...
  by 아리무스
 
2020-09-17

경2님 안녕하세요. 긴 글을 읽어주...
  by 아이어스
 
2020-09-14

안녕하세요 정리해주신 글 정말 잘 ...
  by 경2
 
2020-09-12

살아보니까 본색이 드러났다는 말을...
  by 아이어스
 
2020-09-05

그러게요. 결혼이라는게 함부로 깨...
  by perplex
 
2020-09-04

코로나 유행 첫 날부터 지금까지 변...
  by 아이어스
 
2020-08-21

코로나가 더 무서워졌어요...아이어...
  by 아델라이데
 
2020-08-21

오오... 아델님...오오.살아계시는...
  by 아이어스
 
2020-08-16

저도 살아있습니다..!
  by 아델라이데
 
2020-08-16

눈온다9님, 방문 감사합니다. 도움...
  by 아이어스
 
2020-08-12

좋은 글 감사합니다.개인적으로 많...
  by 눈온다9
 
2020-08-12

그 말도 맞을듯 하다. 학교 시절부...
  by 아이어스
 
2020-07-24

아니 왜 너까지... 도마 글은 이러...
  by 아이어스
 
2020-07-24

전부터 생각한건데 주요 원인 중의 ...
  by 말랑한문어
 
2020-07-23


추억의 상자


Category List admin  
토익 책 한권을 강력하게 비추합니다.
 


이미지 출처 : 인터넷 교보문고
http://www.kyobobook.co.kr



요즘 토익공부를 뒤늦게 하고 있습니다.
아마도 여기 오시는 분들은 더 이상 토익 공부를 하실 일이 없겠지만
책이 너무 별로여서 혹시나 하는 마음에 포스팅을 합니다.


발단은 지난 5월 토익을 보기에 앞서서 시중에 파는 모의고사를 풀어보려다가 우연치않게 시나공 토익 모의고사를 고르게 되었습니다. 시나공이 몇몇 분야에서는 나름 유명한 시리즈이기도 하기때문에 별 생각없이 사게 되었는데요. 시험 이틀 전에 이 문제집을 풀어보았더니 정말 당황스럽고 혼란스럽게 되었습니다.

간단히 말하면 여지껏 공부한 것과 거의 다른 내용의 지문들에 거의 다른 내용, 그리고 거의 다른 유형의 문제들... 그래도 이제 토익 단어도 제법 외워서 문제를 보면 거의 다 모르고 그러는 수준은 아닌데 단어도 거의 모르겠고 정말 난감하더군요. 모의고사를 풀고 든 생각은 공부를 여지껏 잘못한거고 새로 다시 해야할 것 같다는 것이었습니다.

그런 와중에 이미 시험 직전이라 어쩔 수는 없고 그냥 그동안 공부했던 내용을 다시 보고 일요일에 토익을 보고 왔습니다. 결과부터 말하면 토익 시험은 그동안 공부해왔던 익숙한 지문과 익숙한 문제들이 나와서 쉽게 풀리는 것이었습니다. 어이가 없지만 실력이 아직 미천하고 경험도 없는지라 학원의 선생님께 상담을 해보고 나서야 결론을 내렸습니다. 시나공 토익 모의고사는 쓰레기다...라고-_-;


시나공 모의고사의 몇 가지 인상적인 특징을 이야기해보겠습니다.

[ LC ]
(1) 전체적으로 A/B/C/D 보기들 중 한둘은 너무 대충 만든 느낌입니다. 공부를 안 한 고등학생이 들어도 이건 확실히 틀렸다고 생각되는 '보기 숫자를 채우기 위한 문장들'이 너무 많이 있습니다. 이건 모의고사로서의 변별력이 너무 없어지는 것 같더군요.

(2) Part1의 몇몇 사진은 너무 흐려서 도통 보이지가 않습니다. 마치 확대를 해서 픽셀이 깨지거나 흔들려서 찍은 느낌인데 나중에 답을 보고 그림을 봐도 그림이 안보여서 웃음이 나올 정도입니다.


[ RC ]
(1) Part5의 경우 약 70%이상의 문제가 단순 어휘문제라고 생각됩니다. 실제 토익 시험의 경우 순수하게 어휘만 묻는 문제는 2~4문제 정도로 보이고 나머지는 어느 정도 품사나 문법이 함께 연관되어 있는 문제입니다만, 시나공 모의고사는 반 이상의 너무 많은 문제가 순수하게 어휘를 물어봅니다. 3단어 이상이 조합되어있는 숙어의 전치사를 물어보는 문제를 생각하시면 이해가 되실겁니다. 참고로 실제 토익에서 Part5를 제가 5개쯤 틀린 듯한데, 시나공 모의고사는 반도 넘게 틀렸습니다.


(2) 전체적으로 어휘나 지문의 느낌을 잘못 잡았다는 생각입니다.

토익용 단어를 이제 어느 정도는 외웠기 때문에, 평소 문제를 풀 때 단어가 문제가 되는 경우는 별로 느끼지 못합니다만, 시나공의 경우는 단어를 너무 모르겠더군요. 실제 토익과도 너무 다르구요.

토익의 대부분의 문제는 사실 회사나 비지니스에 관련된 용어가 사용된다는 것은 다들 알고 계실 것 입니다. 그동안도 그렇게 공부를 해왔구요. 그런데 시나공 문제는 풀고 나면 전혀 그런 생각이 들지않고 마치 수능 모의고사를 푼 것과 비슷한 느낌이 듭니다. 저는 풀고 나서 '왜 비지니스 관련 문제나 지문을 안냈을까'하고 의문이 들 정도였습니다. 실제로 독해지문을 보면 주제 자체는 비지니스 관련이 맞기는 합니다만, 토익보다는 고교 문제집에 가깝다는 생각이 듭니다. 제가 아직 실력이 뛰어나지 못해서 정확히 어떻다고 말하기는 힘들고 느낌 정도 밖에 말하지 못하겠네요.




간단하게 정리해보면 실제 토익보다는 고등학교 문제집에 가깝다는 느낌을 주는 모의고사 문제집으로, 문제 출제 방향도 토익과는 전혀 다르다는 느낌이고 점수도 실제 토익 시험과는 많은 차이가 보이기에 모의고사로는 쓸모가 없는 것 같습니다. 특히 저의 경우, 풀어보고 나서는 오히려 시험 전에 혼란과 걱정을 갖게 되었기 때문에 악영향이 더 많았습니다.

모의고사 문제집이 이러하니 아마도 시나공 시리즈의 토익관련 다른 책도 다 비슷할거라고 예상합니다. 혹시라도 토익을 공부하시는 분들은 시나공 토익 모의고사를 절대로 풀어보지 말라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2009-06-03 15:21:43 | [Comment(2)]




   ☆memo

가끔 사용하는 복붙용 외국어 알파벳 등 메모  2019-04-26
자주 쓰는 색 메모  2015-10-11
표준 일본어 표기법  2014-06-16
다시 가지 않을 노래방 메모  2014-03-31
복숭아 꿀절임 레시피...-ㅁ-  2013-12-07
에그노그 레시피  2013-11-13
ん의 발음  2013-07-11
맞춤법  2010-06-11
넥타이 매는 법 - 윈저 노트  2009-06-17
토익 책 한권을 강력하게 비추합니다.   2009-06-03








猫愛 - MyoAe - Homepage Mode
Ver. 1.45

by Aierse